Last.fm으로 알아보는 3년간 음악감상 기록

Posted 2009.06.09 00:02, Filed under: 음악
Top 15 Artists

Top 15 Artists


그냥 습관처럼 Last.fm에 방문했다가 그동안 5만여곡을 넘게 플레이한걸 보고 여기저기 살펴보니 내가 이렇게 음악을 들었나 싶어서 포스팅을 하게 되었다. Last.fm 에 가입한게 2006년 7월이니 얼추 3년간 차곡차곡 데이터를 쌓아온셈이고, 5만4천여곡을 들었으니 하루에 대충 50여곡씩 들은셈이다. 보다 정확한 데이터는 주로 음악을 듣는 foobar2000으로 알아보는게 좋겠지만 0.8에서 0.9로 버전업 하면서 1번 0.9.x 버전업을 하면서 1번 이렇게 2번 Playback statics 데이터를 날려버려서 근 1년 정도의 데이터밖에 없는 상태니...

영광의 1위는 King of new york Jay-Z. Blueprint 앨범과 MTV Unplugged, The black album 을 하드가 닳도록 들은덕에 플레이 카운트가 유일하게 1천번을 넘겼다. 2위는 국민학교때부터 팬이었던 이승환옹. 가장 많이 들은 앨범은 無敵傳說 라이브 앨범. 시디피로 음감하던 시절에도 기스가 나도록 들은 앨범인데, 10년이 지나도 여전히 지나칠수 없는 앨범이다. 3위의 X Japan은 약간 의외. 플레이 타임이 긴 곡들이 많아서 꽤 스킵했다고 생각했는데... 의외로 발라드 넘버보다 Rusty Nail을 더 많이 들었다. 4위는 노익장 Santana. 재기의 시초였던 Supernatural 이후의 앨범들을 주로 들었다. 이때 이후의 산타나의 행보에 대해서는 꽤나 호불호가 갈리는걸로 알고 있는데... 개인적으론 여러 보컬리스트와의 콜라보를 보여주는 요즘 앨범이 더 귀에 감긴다. 5위는 섹쉬가이 Trey Songz. 1~4위까지는 워낙 앨범수가 많은 가수들이지만 단 2장의 앨범으로 5위에 오른걸 보면 엄청 들은듯. 하긴 1집 I gotta make it 에 빠졌을땐 근 1달은 트레이만 듣고 살았으니.. 6위의 Musiq soulchild 는 근래에 발매된 앨범들은 듣지 않지만 1~3집은 많이 듣고 있다. 특히 Juslisen 앨범의 Dontchange는 가사까지 외울 정도로...

공교롭게도 자기 이름 처럼 7위에 랭크된 세븐. 내가 칠득이 음악을 이렇게 많이 들었나 싶은 생각이 들긴 하지만 뭐 데이터는 거짓말을 하지 않는 법이니.. 8위의 태완은 정말 사랑해 마지 않는 가수인데, 정규앨범이 달랑 1장 뿐이라 8위인듯 하다. 비가 운영하는 제이튠으로 욺겼다고 들었는데 2집이 당최 나올 기미가 안보이니 그저 아쉬움뿐. 9위는 마이 앤트 메리. 4집 Drift에 워낙 심하게 꽂혀서 나머지 앨범들도 다 들어봐야지 하다 까먹고 4집만 듣고 있는 중... 10위는 DT의 차지. 뭐 한때 팬클럽에도 몸담았을정도로 미친듯이 들었는데, 그 애정은 3집까지만 유효했던듯. 게다가 한창 DT를 듣던 CDP에는 Last.fm scrobbler가 없었으니... 11위의 김사랑은 2007년에 내놓은 복귀작 U-Turn 덕택에 이만큼 들은것 같다. 1집은 별로 꽂히는 곡이 없었고, 2집은 난해해서 패스했는데, 오랜 잠수끝에 내놓은 3집은 그냥 완전히 꽂혀버렸다. 12위는 서태지. 90년대에 청소년기를 보낸이들이라면 뭐 잊을수 없는 사람이니까... 인기는 아이들 시절이 나았겠지만 음악은 솔로인 지금이 듣기 더 좋은듯. 13위는 천재 프로듀서 랍티. 1집과 2집이 워낙 극과 극을 달리는 앨범이긴 한데, 플레이수는 2집에 치중되어 있다. 14위는 Maroon 5. 정규 앨범 2장다 좋아하긴 한데 Songs about jane 앨범이 아무래도 좀더 애정이 간다. 특히 Songs about jane 의 Sweetest Goobye 는 내 Top Tracks 차트에서 1위에 랭크되어 있다. 15위는 릴라박의 워너비지 싶은 R. Kelly. 제일 애정이 가는 앨범은 아무래도 초기작인 12 Play 이다. 재기작인 Chocolate Factory 도 좋지만, 12 Play의 알찬 구성을 따라올 앨범은 아직 내놓지 못한것 같다.

Last.fm 으로 라이브러리랑 차트를 뒤적거리다보니 블랙뮤직 일변도일줄 알았던 음악 취향이 꽤 묽어졌다는걸 느낄수 있었다. 이젠 뭐 그냥 잡탕이 된듯... 그리고 듣는 가수들이 점점 많아지다보니 최근작들 보다는 한귀에 꽂혔던 과거의 앨범들을 위주로 듣게 되는것도 확인할 수 있었고...

Top 15 Tracks

Top 15 Tracks



P.S
탑 15 트랙 리스트를 보면 무려 태양의 곡이 3곡이나 들어있다. 곡수 대비 플레이수로 치면 태양이 1등인셈. 날 더워지려는데 태양 2집은 안나오나?
신고

  1. # 띠용 2009.06.09 00:39 신고 Delete Reply

    오오 변해가는 그대!

    1. Re: # StillGyo 2009.06.09 01:42 신고 Delete

      원곡도 좋지만 라이브 버전 편곡이 워낙 좋죠.

  2. # 엘군 2009.06.09 00:43 신고 Delete Reply

    어째 탑 15이 제 마음에 쏙 드는군요-ㅋ

    1. Re: # StillGyo 2009.06.09 01:44 신고 Delete

      우리 취향이 비슷한가봐요 ㅎㅎ

    2. Re: # 엘군 2009.06.09 02:28 신고 Delete

      분위기 있는 바나 까페에서 제가 원하는 노래 틀고 앉아있으면 참 좋은데 말이죠-ㅋ

    3. Re: # StillGyo 2009.06.09 02:39 신고 Delete

      소싯적엔 음반 가게 같은거 차려서 내 취향을 고객한테 마구 주입하고픈 꿈이 있었지만... 요즘 같아선 폐업처리하기 쉽상이긋죠 ㅎㅎ

    4. Re: # 엘군 2009.06.09 02:44 신고 Delete

      홍대의 이리까페 정도라면... 꿈에 근접하는 걸까요?ㅋㅋ

    5. Re: # StillGyo 2009.06.09 02:57 신고 Delete

      수도권 촌놈이라 이리까페가 어딘가해서 검색해보니 분위기 좋네요. 역시 서울의 문화생활은... 그나저나 엘군님 늦은 시간에도 이리 신속한 리플을 달아주시는군요 ㅎㅎ 저는 내일 간만에 학교가는 날이라 먼저 들어갑니다요~

  3. # Kuro™ 2009.06.09 09:29 신고 Delete Reply

    문화생활을 즐긴지가 얼마나 됐는지...
    극장에 간지도 1년이 넝었네요...
    얼마전 비보이팀의 마리오네트 공연이 근처에 있었는데,
    집사람에게 가자고 하니 코웃음만 쳤다는....

    1. Re: # StillGyo 2009.06.09 11:31 신고 Delete

      아.. 유부남의 아픔인가요? -_-;; 마리오네트 공연 실제 보면 재미있을것같던데..

Leave a comment

엄정화 - 초대 (Mixed by 구공탄)

Posted 2007.06.21 17:50, Filed under: 음악
엄정화 - 초대 (Feat. Nas, 2Pac&Outlaw, 가리온, Jay-z, Ludacriss, Dr.dre) Mixed by 구공탄



그야말로 원츄스러운 참 감각있는 믹싱이다!

사족
엄정화는 확실히 초대 부를때가 전성기였지~!
신고

  1. # Edl 2007.06.24 21:05 신고 Delete Reply

    이거 정말 좋네요~
    정말 원츄에요~ :)

    1. Re: # StillGyo 2007.06.25 02:07 신고 Delete

      원츄죠? ㅎㅎ

Leave a comment

왕의 귀환 : Jay-Z "Kingdom Come" 앨범 소식

Posted 2006.10.22 15:28, Filed under: 음악
King 이라 불리우기에 손색없는 Jay-Z

King 이라 불리우기에 손색없는 Jay-Z

이틀전 10월 20일 Jay-Z의 내한 공연이 있었다. 공연을 보지 못한 본인은 후기라도 보면 괜히 배가 아플까봐 -_- 매일같이 체크하는 힙플, 리드머같은 힙합 커뮤니티 사이트를 그날만큼은 찾아가지 않았다나 뭐라나. 어쨋건 뉴욕의 왕은 12시간의 짧은 체류를 끝으로 한국을 떠났다. 내한 공연소식과 더불어 계속 말이 끊이지않던 Jay-Z의 새로운 앨범 Kingdom Come 의 트랙리스트와 프로듀서 진이 공개되었다. Jay-Z 가 새앨범 작업에 대한 짧은 코멘트도 기사화 되었는데,

"전 1주일, 아니 2주일을 스튜디오에서 보냈어요. 아무것도 하지 않으려 했죠."
"처음에는 그렇게 내키지 않았어요. '그래.. 아마 난 이걸 하지 않을거야' 라고 말했죠.
하지만 1주일 뒤에 6곡을 받았어요. '그래 바로 지금이야'라고 생각했죠.
서두르지도 압박을 받지도 않았어요. 각각의 곡들이 저번것들 보다 더 좋게 나왔죠.
이건 아주 쉬웠어요. 전 아이디어의 홍수로 가득찼었죠. 마치 '바로 지금이야' 같았죠"

가사를 머리속에 한가득 넣고다니는 Jay-Z 다운 코멘트이다. 앨범 참여 프로듀서진을 보면 쌍도끼 마냥 Jay-Z를 보좌하는 전속? 프로듀서 Just Blaze 와 Kanye West 를 필두로, 메인스트림을 주름잡는 Dr.Dre, Timberland, The Neptunes 와 99 Problems 의 Rick Rubin 까지 대박 예약이라고 하기에 부끄러움이 없는 구성이다. 프로듀서도 대단하지만, Jay-Z의 새앨범 Kingdom Come 에서 가장 주목을 끄는 포인트는 Dead Presidents Pt. III (Feat. Nas)일것이다. 오랜 Diss 를 끝내고 손을 잡은 불세출의 MC들의 콜라보, 더군다나 트랙제목은 Jay-Z 초기 명곡으로 꼽히는 Dead Presidents Pt. II 의 후속인 Dead Presidents Pt. III 라니.. 기대를 안할래야 안할수가 없는 제목아닌가. 앨범 발매를 한달여 앞둔 지금, 첫싱글로 Just Blaze 프로듀싱의 Show Me What You Got 이 릴리즈 되었는데샘플을 어디서 따왔는지 모르겠지만, Black Album 의 Encore 마냥 확 와닿는 느낌이랄까. 새 앨범에 목빠질듯 기다리는 팬들의 갈증을 잠시나마 풀어주기에는 충분한 곡이었다.

Kingdom Come의 첫 싱글 "Show Me What You Got"

Kingdom Come의 첫 싱글 "Show Me What You Got"


Show me what you got Music Video 보기


Show me what you got 가사 보기


Jay-Z가 The Black Album 을 마지막으로 은퇴한다고 했을때 아깝다는 생각은 했지만, 말은 은퇴라고 하고선, 끊임없는 대외 활동?을 펼치는것을 보고선 저러다 언젠가 새얼범 내겠지라고 내심 안도?했었던 기억이 난다. 은퇴번복이라고 태클 걸 사람도 없겠지만, 어느분의 말씀처럼, 살아서 전설을 만들어가는 힙합씬의 유일무이한 사나이가 다시 앨범을 낸다는건 (제목부터가 Kingdom Come 이니..) 리스너로써 쌍수를 들어 환영할일이 아닌가 생각한다.

Jay-Z "Kingdom Come" 2006-11-21 Release

1. Mr. President (Intro)
- Produced by ?
2. Show Me What You Got ♬
- Produced by Just Blaze
3. C.S.A. (Confederate States of America) (Feat. T.I. and Bun B )
- Produced by The Runners
4. I Will Not Lose
- Produced by The Neptunes
5. Dead Presidents Pt. III (Feat. Nas)
- Produced by Just Blaze
6. Tears (Feat. Mary J. Blige)
- Produced by Dr. Dre
7. Hades (Lucifer Pt. II)
- Produced by Kanye West
8. Celebrate
- Produced by Timbaland
9. Shades of Grey (Feat. Eminem)
- Produced by Eminem
10. Roc-Stars (Feat. Beanie Sigel, Memphis Bleek and Tru-Life)
- Produced by Just Blaze
11. Legacy
- Produced by Kanye West
12. Candy Cane (Feat. Young Jeezy and The Clipse)
- Produced by The Neptunes
13. Family Values
- Produced by Kanye West
14. The DEFinition
- Produced by Rick Rubin
15. You Remind Me (Feat. Beyonce)
- Produced by ?
16. Til Kingdom Come (Remix) (Feat. Coldplay)
- Produced by Chris Martin
신고

  1. # Edl 2006.10.22 23:34 신고 Delete Reply

    힙합은 잘 모르지만 잘들었습니다~

    1. Re: # StillGyo 2006.10.22 23:54 신고 Delete

      음악에 알고 모름이 어딨겠습니까 들어서 좋으면 좋은거~! 아니면 마는것이죠 :)

Leave a comment

Jay-Z 내한 공연 일정 잡히다.

Posted 2006.08.25 22:05, Filed under: 음악
Jay-Z

두꺼운 입술의 Jay-Z

Jay-Z의 내한공연 일정이 10월 20일 (워커힐 호텔 가야금홀 서울 올림픽 체조 경기장) 으로
잡혔습니다.
(*포스팅할때 공연 확정이라고 썻다가 월드투어의 엄청난 일정을 보고  괜시리 불안해서 글을 수정했습니다.;;)

공연장에 안간지 몇년이 되가지만 Jay-Z의 이번 내한공연은 가능하다면 꼭 보고싶습니다.
이번 기회가 아니면 살아생전 한국에선 H.O.V.A 를 외쳐볼일은 없을꺼 같은데
티켓값은 과연 얼마나 할런지...

덤으로 들리는 풍문
#1. Beyonce 도 같이 온다.
여권과 신상정보가 넘어왔다는데 음.. 아래 월드 투어일정을 보면 이걸 다 같이 돌진 않을꺼같은데..
최근엔 결혼식도 준비한다는 소식도 들리고 여러모로 불확실한 풍문인거같음 물론 오면 감사 :)

#2. Memphis Bleek 도 온덴다.
가능성이 있을법한 풍문..

아래는 발표된 월드 투어 일정 무지막지한 강행군으로 보이는데 부디 중도하차 하지 않기를

Sept. 9: Krakow, Poland (Coca-Cola SW Live Festival)
Sept. 10: Bratislava, Slovakia (Incheba)
Sept. 15: Amsterdam (Heineken Music Hall)
Sept. 16: Germany (TBA)
Sept. 18: Istanbul (Refresh the Venue)
Sept. 19: Athens (Olympic Arena)
Sept. 21: Manchester, England (Evening News Arena)
Sept. 22: Glasgow (SECC)
Sept. 23: Birmingham, England (National Indoor Arena)
Sept. 24: London (Wembley Arena)
Sept. 26: Dublin (the Point)
Sept. 27: London (Royal Albert Hall)
Sept. 29: Paris (Le Zenith)
Sept. 30: Milan (Fiera di Milano)
Oct. 2: Barcelona (Teatro Heineken)
Oct. 4: Dar es Salaam, Tanzania (Diamond Jubilee)
Oct. 6: Accra, Ghana (Accra Conference Center)
Oct. 7: Lagos, Nigeria (Ocean View)
Oct. 9: Luanda, Angola (Cine Karl Max)
Oct. 11: Cape Town, South Africa (Belleville Velodrome)
Oct. 13: Durban, South Africa (ABSA Stadium Outer Fields)
Oct. 14: Johannesburg (Coca Cola Dome)
Oct. 17: Hong Kong (TBA)
Oct. 18: Bangkok, Thailand (BEC Tero Hall)
Oct. 20: Seoul, Korea (Walker Hill Gayagum Concert Hall)
Oct. 21: Taipei, Taiwan (Taipei Dome)
Oct. 23: Singapore, Singapore (Suntec City Concert Hall)
Oct. 25: Sydney (Entertainment Centre)
Oct. 27: Brisbane, Australia (Entertainment Centre)
Oct. 28: Melbourne (Rod Laver Arena)
신고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