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차 예비군

Posted 2009.05.19 00:03, Filed under: 잡담
이제사 4년차 예비군에 접어들었다. 학교에서 받는 마지막 예비군이기에 감회가 남달랐다면 뻥일것이다. 예비군은 아무리 해도 즐거운 기분이 들수가 없음... 신문기사에서는 매년 예비군의 훈련강도를 높인다고 말은 하지만,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는 예비군의 널럴함이 쉽사리 바뀔리는 만무하다.

사단장의 뭔가 삐뚤어진 핀트의 안보교육은 여전하고, 이번년도에는 대통령이 바뀌어서 그런지 노무현을 까는 내용도 추가. 언제나 자주국방을 외치지만 미군이 없으면 당장이라도 죽을것 같이 말하는 모순. 북한의 규모적인 면만을 부각시키는 점도 여전하고...  총은 쏴도 표적지에 맞지 않는것도 여전하다. 높으신분들이 내일 부대에 온다고 급하게 도입된것으로 보이는 서바이벌 훈련 시스템은 시간관게상 패스... 뭐 안굴려주는건 고마운일이니..4년동안 보는 동대장 할아범들의 음탕한 개그 남발도 여전했다. 손맛이라고는 구경도 못해본것 같은 외주업체에서 만드는 짬밥과 목메이는 소보루빵의 콤비네이션은 언제나 기본사항. 훈련장 교육장 다합쳐봐야 몇백미터겠지만 발에 안맞는 군화를 끌고 다니는것 자체는 이미 고역이고.. 언제부턴가 이동/훈련중 방탄헬멧 착용은 이제 대세로 굳어진듯. 그나마 긍정적인 면은 물가 지수가 오른걸 반영했는지 용돈이 5천원에서 7천원대로 급상승. 하지만 경제가 어려워져서 그런지 훈련 끝날때 아이스크림 내지는 음료수를 들고왔던 총학은 코빼기도 보이지 않는 아쉬움... 쓰고 보니 순 부정적인 말들 뿐이지만... 역시 예비군은 아무리 해도 즐거운 기분이 들수가 없는것은 사실이다. 단 유일하게 즐거운 기분이 드는 시간은 총기반납하고 집에 가는 시간뿐

신고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謹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6) 2009.05.23
구글 티셔츠 도착  (21) 2009.05.22
4년차 예비군  (12) 2009.05.19
옛 블로그 데이터 통합 완료  (6) 2009.05.16
위험한 공공PC  (19) 2009.05.15
수원 세전수사  (4) 2009.04.28

  1. # 엘군 2009.05.19 00:53 신고 Delete Reply

    저 표적지 5센치 원안에 전부 넣었는데,
    3센치 안에 넣어야 사진 박아준다며 면박주더군요.
    흥;

    1. Re: # StillGyo 2009.05.19 10:05 신고 Delete

      5센치 원안이면 스나이퍼 수준이신데요

    2. Re: # 엘군 2009.05.19 11:04 신고 Delete

      일찍 보내준대서...
      정말 심혈을 기울여 쐈죠...;

      하지만 우리중 세명이 삼센치 안에 넣어서
      집으로 갔다는;;;;

    3. Re: # StillGyo 2009.05.19 12:11 신고 Delete

      특전이 귀가조치라면 심혈을 기울여 쏠만하네요 ㅎㅎ

  2. # Kuro™ 2009.05.19 08:58 신고 Delete Reply

    부럽습니다...
    예비군이면 4~5일간 일안하고 쉴 수 있겠군요...
    아~~ 옛날이여... T^T

    1. Re: # StillGyo 2009.05.19 10:06 신고 Delete

      철모르는 예비군이라 그런지 그저 민방위 선배님들이 부러울뿐이에요 ㅎ

  3. # P. g래퍼 2009.05.19 12:59 신고 Delete Reply

    오~~ 예비군 훈련에 대해서 상당히 부정적이면서도 교육은 굉장히 잘 들으시나 보네요.
    어쩜 저렇게 상세히까지 알고 계신지..
    근데 학교 예비군은 잼나지 않은가요..??
    친구들하고 같이 받음 좋던데..
    졸업하고 혼자 가보시면 정말로 죽을맛 입니다.
    왠지 외톨이가 되어 굉장히 고독하고 쓸쓸하고 내가 세상에서 엄청나게 작은 존재인것 같은 느낌..
    빨랑 제대 하고 싶은 생각이 굴뚝같이 들죠

    1. Re: # StillGyo 2009.05.19 13:33 신고 Delete

      안보교육시간에 맨 앞줄에 앉게되서 졸수가 없었어요 ㅎㅎ 휴학했을때 동네야비군을 가봐서 그 느낌은 잘알고 있습니다. 졸업하고 2년 더 예비군을 가야하는데 그땐 좀 외롭겠네요

  4. # 띠용 2009.05.19 19:28 신고 Delete Reply

    하루 중 제일 즐거운 시간이 퇴근시간인만큼 예비군도 마칠시간이 제일 즐겁나봐요.ㅋㅋㅋ

    1. Re: # StillGyo 2009.05.19 19:33 신고 Delete

      사람 인생 뭐 다 그런거 아니겠습니까~ 학교 다닐땐 하교 시간이 즐겁듯이 ㅎㅎ

  5. # 회색웃음 2009.05.20 23:06 신고 Delete Reply

    훈련 중엔 핸드폰 모두 압수 아닌가요?? 다들 모자는 안쓰고 있네요. 삐딱선 모자요. ^^;

    1. Re: # StillGyo 2009.05.21 00:34 신고 Delete

      예전에는 훈력시작때 신분증을 맡기고 총기반납시 신분증을 되찾는 시스템이었는데 이번엔 전투모를 맡기는 시스템으로 바뀌었더군요 -_-; 비딱선 전투모가 예비군 간지인데 죙일 방탄헬멧만 쓰고 다녔죠 ㅎ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 : 189 : Next »


티스토리 툴바